가나소프트 이야기

엊그제까지 추웠던거 같은데...


벌써 벚꽃들이 피었다 지기 시작한다..


사업을 시작한게 엊그제 같은데.. 벌써 3년이 훌쩍 지났고..


아직도 혼자 하는 일이지만.. 그래도.. 망하지 않고 잘 버텨내고 있다..


새로운 일이 또 시작 된다..


새로운 도전...


끝까지 함 해보자..

사업자 정보 표시
가나소프트 | 김용유 | 충남 천안시 동남구 목천읍 서리2길 42-1 | 사업자 등록번호 : 312-33-14797 | TEL : 070-8659-0316 | Mail : contact@gana-soft.com |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

'잡다한 이야기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벌써... 봄이네..  (0) 2018.04.13
하드를 날리다..  (0) 2015.04.28
도메인 추가 구매... (가나소프트.com)  (0) 2015.04.15
개발 관련 미팅을 하면서 느끼는 점  (0) 2014.12.10

Comment +0

2014년이 끝나갈 즈음.. 

회사를 시작했다..


혼자 하는 사업을 구상하면 시작을 했는데.. 참 많은 일들이 지나갔다..

벌써 2년을 지나 3년차에 접어 들면서.. 위기도 많고..

사업을 접어야 하는 생각도 많이 들고(이 생각은 아직도 자주 든다..)


1인 사업자라는것이 참 애매하다.. 

프리랜서 같으면서도.. 일반 사업자가 하는 것은 다해야되고..

내가 주가 된 일은 끝까지 책임을 져야하고..


돈을 못받는 경우도 생기고.. 예상했던 것보다 일이 더 커지기도 하고..


주위에서 1인 창업을 한다고 하면 난 반반일 것 같다..

한번 해보라고 할 것도 같고.. 웬만하면 그냥 회사 다니라고 말할것도 같고..


난 제일 힘든게 일이 없어서 쉴때인것 같다..

일할때는 그냥 정신없이 하면 되는데.. 

일이 없으면 별 생각이 다 든다..


오늘도 출장가서 별 소득없이 돌아오니.. 좀 허무하다..

사업자 정보 표시
가나소프트 | 김용유 | 충남 천안시 동남구 목천읍 서리2길 42-1 | 사업자 등록번호 : 312-33-14797 | TEL : 070-8659-0316 | Mail : contact@gana-soft.com |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

Comment +0

보호되어 있는 글입니다.
내용을 보시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.

확인

티스토리 툴바